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Corporate RE & FM Services

Gold Bricks FMS

We offer sustainable quality to our clients
with integrated facilities solutions that enable our clients
to focus on their core business and improve productivity.

Registered ISON 14001:2004 Registered ISON 9001:2008

Scroll

About Gold Bricks

Gold Bricks FMS는 국내·외 여러 기업들과 함께하고 있습니다.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Moncler - Corona Defense Service

몽클레어는 명품패션의 글로벌 선두주자로, 전세계적으로 스키웨어로도 많이 알려져 있습니다.

"우리는 그들의 전문지식과 디테일에 심혈을 기울이는 모습에 매우 감명을 받았기 때문에 코로나 방역 서비스를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KFMA - Partner Insights

"국내 FM업계에 IFM관리 기법 도입을 선도하고 노하우를 업계에 제공하고 있는 Gold Bricks FMS의 노력에 경의를 표합니다. 또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방역 소독 서비스로 선진적 펜데믹 관리를 제공하고 있는 임직원 노고에도 격려를 보...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Adobe

Adobe는 미국에 본사를 둔 다국적 컴퓨터 소프트웨어 회사로 전 세계 15,000명 이상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으며, 클라우드 비즈니스로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고 있습니다.
GBFMS는 Adobe 글로벌로부터 2017년부터 효율성 향상과 FM 비용 절감을 위해 통합...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Takeda

GBFMS는 샤이어 글로벌(다케다와 통합 전) 2017년부터 사내 직원이 관리하던 한국 사무실의 시설관리를 지원했으며, 글로벌제약사인 다케다 제약이 2019년 1월 샤이어를 인수한 이후에도 계속해서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GBFMS는 오피스 시설유...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Mastercard

마스터카드는 미국 뉴욕에 본사를 둔 다국적 금융 서비스 기업으로 주요 서비스는 "마스터카드"를 사용하여 구매하는 구매자의 카드 발급 은행이나 신용조합 사이의 지불을 처리하는 것입니다.
마스터카드 한국지사는 2018년 4월 9일부터 GBFMS로부...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Philip Morris Korea 필립모리스 코리아

필립 모리스 인터내셔널은 미국 외 180여 개국에서 제품을 판매하고 있는 세계적인 담배 제조회사입니다.
국내에 진출한 최초의 다국적 담배회사로, 필립모리스코리아(PMK)의 제조 공장은 연간 4000억개 이상의 담배를 생산/수출 합니다.
GBFMS는...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ABB Korea

ABB는 디지털 산업에 대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선구적인 기술 선도업체로 스위스 취리히에 본사를 두고있으며 약 135,000명의 직원이 100+개국에서 근무하고있습니다. 국내에는 약 108,170sqm의 제조공장과 서비스 사무소가 있으며 주요 시설을 법정 요...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Hermès Engineering Project

Hermès(에르메스)는 1837년에 창립된 프랑스 명품 하이패션 브랜드로 의류 및 악세서리 등 다양한 상품을 제작하며,
한국 법인인 에르메스코리아는 1997년 설립되었습니다.

GB FMS는 2017년 5월 갤러리아 백화점, 강남 신세계 백화점, 메종 에...

@타이틀

Latest
Business Case

British Embassy (주한영국대사관) Project

주한 영국 대사관은 서울특별시 종로구에 위치한 영국의 대한민국 주재 대사관으로 1884년 영국과 조선이
수교한 이후 지어졌습니다. 2016년 11월 서울시는 영국대사관과 대사관 경내 돌담길 개방에 합의하였고 개방합의에 따라 영국대사관은 경계...

오늘 하루 이창을 열지 않음. [닫기]